본문 바로가기

머신러닝

비즈니스 성공을 돕는 통찰력의 핵심, '데이터 분석 아키텍처' 수립 방법 데이터가 넘쳐나는 시대다. 기업, 정부는 물론이고 개인도 스마트폰을 몇 번 터치하기만 하면 방문했던 장소와 소비 지출 내역 등의 흔적뿐 아니라 누구와 함께 있었는지도 금세 알 수 있다. 기업이 취합하는 데이터는 이보다 훨씬 더 방대하다. 이처럼 방대한 데이터를 통해 기업은 얼마나 제대로 된 통찰력을 얻고 있는지 반문하지 않을 수 없다. 수년 전, 하버드 비즈니스 리뷰(Harvard Business Review) 발표 자료에 따르면 기업이 비정형 데이터를 실제 활용하는 비중은 1%도 채 되지 않았다. 다행히 최근 조사에서는 전체 데이터의 2/3 정도로 활용 수치가 높아졌지만 이 중에서 통찰력을 얻을 수 있는 분석 데이터는 아직도 많지 않은 현실이다. 데이터를 제대로 활용하면 제품과 서비스의 품질을 향상할 .. 더보기
HCSF, 데이터 시대가 원하는 차세대 고성능 인프라 정확하고 빠른 데이터 분석을 통해 인사이트를 도출하려는 기업이 늘고 있다. 이전에는 데이터를 저장하는 일이 주 관심사였다면, 최근에는 데이터 저장을 넘어 분석을 위한 고성능 인프라에 주목하고 있다. 완벽한 데이터 분석을 위한 인프라의 요건과 이를 충족시켜주는 최적의 솔루션을 만나본다. 데이터 분석을 위한 최우선 조건 데이터 분석을 위해서는 고성능 스토리지가 필수적이다. 분산된 데이터를 여러 애플리케이션과 연동할 때 다양한 프로토콜을 지원하고, 데이터를 신속히 가져와서 분석해야 하기 때문이다. 이 때 데이터 분석과 관리를 위한 단계별 요구사항을 충족시켜주지 못하면 데이터는 사일로화 된다. 결국, 데이터 분석을 원하는 사용자들은 분석 비용과 시간이 증가할 뿐만 아니라, 데이터 인사이트를 도출하기 어려운 한계.. 더보기
옵스 센터(Ops Center), 스마트한 데이터센터 운영 위한 맞춤 가이드 성공적인 비즈니스를 위해서는 고객 경험 개선과 운영 효율성의 증대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최신 소프트웨어나 시스템 같은 새로운 데이터센터 기술이 도움이 되겠지만 지속적인 데이터 증가와 기술 변화를 피할 수는 없다. 애플리케이션 리소스 제공 및 서비스 수준 관리를 위한 자동화 이니셔티브를 가속화하고, 비즈니스를 보호하기 위해서는 새로운 IT 운영 통찰력이 필요하다. 급격한 인프라 수요 증가에 대응하고, 새로운 디지털 전환 이니셔티브까지 지원할 수 있는 IT 인프라 자동화의 중요성이 커지는 이유다. 스마트한 자원 관리, 자동화 툴이 필수 데이터가 급증하면서 관리의 복잡성도 증가하고 있다. 현재 AI 기반의 IT 환경에서는 인프라 중심의 운영 관리에서 데이터 중심의 관리 자동화로 초점이 맞춰지고 있다. 지금은 .. 더보기
AI와 머신러닝을 위한 고성능 스토리지, HCSF AI(인공지능)과 ML(머신러닝), 분석 기반 고성능 컴퓨팅 시장 경쟁에서 승자는 누구일까? 당연히 복잡한 알고리즘으로 더 많은 모델을 신속하게 운영할 수 있는 기업일 것이다. 관건은 더 저렴한 비용으로 어떻게 많은 데이터에 신속하게 액세스할 수 있는지다. 이는 애플리케이션에 많은 데이터가 담겨 있어야 가능한 일이지만, 현실은 그렇지 못하다. 여전히 제자리걸음을 하는 스토리지 성능 때문이다. 끊임없는 데이터 활용 요구 GPU 덕분에 컴퓨팅 인프라는 40%까지 줄일 수 있게 됐지만, G PU가 처리해야 하는 데이터는 50%나 증가했다. 여기에 빠른 응답시간에 대한 요구가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지만, 그때마다 컴퓨팅 리소스를 추가하는 것은 비효율적이다. 레거시 스토리지는 고성능 유지와 확장성 두 가지를동시에.. 더보기
데이터 레이크, 혁신의 열쇠가 되다 디지털 혁신을 위한 방법은 어렵지 않다. 기업 내 데이터를 ‘모두 활용’할 수 있다면 말이다. 최근 산재해 있는 다양한 데이터를 한곳에 모으는 것부터 추출, 분석을 통해 인사이트를 창출하려는 기업이 늘고 있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의 ‘데이터 레이크’ 전략과 솔루션은 기업이 완벽한 데이터 혁신의 밑그림을 그리고 현실화할 수 있는 길을 활짝 열어줄 것이다. 필요한 데이터를 원하는 곳에 적시에 제공하는 것은 모든 조직의 도전과제다. 엣지부터 데이터센터, 클라우드에 이르기까지 데이터가 폭증하면서 유연한 인프라를 기반으로 다양한 종류의 데이터를 비용 효율적으로 저장하고, 적재적소에서 이용하는 데이터 운용의 묘가 절실한 상황이다. 적재적소의 데이터 활용이 ‘관건’ 모든 데이터에서 인사이트를 얻고 싶다면, 데이터의 .. 더보기
제조기업 혁신을 위한 디지털 전략 수립 가이드 미래에 대해 명확한 전략이 있는 기업은 만반의 준비를 할 수 있다. 특히 디지털이 판도를 바꾸는 시대에는 우선 과제를 명확하게 선정하고 그에 초점을 맞추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제조기업이 전방위적으로 디지털 전략을 수립해야 하는 이유와 주요 요소, 디지털 전략을 정의하기 위한 올바른 접근법을 알아본다. ‘디지털화’, 제조 현장의 화두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이라는 화두는 최근 몇 년간 제조업에 큰 화두였다. 그러나 사실, 공정 개선을 위한 기술은 늘 존재해왔고, 그 기술 덕분에 공장 현장은 대형 디지털 기기로 변모할 수 있었다. 하지만 현재 제조기업은 또 다른 과제에 직면해 있다. 팬데믹 상황과 비용 절감, 품질 개선과 관련해 유례없는 압박을 받게 되면서 신속한 회복, 탄탄한 성장, 그리고 획기적인 .. 더보기
새로운 데이터 패러다임, 루마다 데이터옵스 데이터 통합 방식의 한계로 인해, 기업들은 데이터옵스(DataOps) 및 신기술을 모색하고 있다. 기존의 접근법은 방대하고 융통성이 적은 데이터를 생성하고, 빠르게 변하는 비즈니스에서 통찰력을 신속하게 이끌어내지도 못한다. 기업들이 데이터옵스를 선택할 수밖에 없는 여섯 가지 트랜드와 활용 사례를 살펴본다. 01. 미래에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와 멀티 클라우드가 각광받을 것이다 기업들은 클라우드를 통해 IT 비용을 최적화하고, 원격 근무를 실시하는 이용자의 편의와 보안을 지원하고 있다. 민첩성과 융통성을 제공하기 위한 최고의 방법을 모색하는 동시에 멀티 클라우드 및 하이브리드 클라우드의 가능성을 예측하고 있다. IDC는 2022년까지 전 세계 기업의 90% 이상이 인프라 수요 충족을 위해 온프레미스, 전용 .. 더보기
분산 워크로드 환경을 위한 최고의 선택, HNAS 5000 시리즈 NAS를 파일 공유 스토리지로만 인식했다면 오산이다. HNAS 5000 시리즈는 분산된 엔터프라이즈 및 데이터센터 애플리케이션 워크로드를 위한 간단하고 효율적인 솔루션으로, 기업의 미션 크리티컬한 업무를 완벽히 지원한다. NAS를 재정의하다 HNAS 5000 시리즈는 최고의 확장성과 유연성을 제공한다. 엔터프라이즈 스케일아웃 파일 시스템을 기반으로 최대 80노드의 확장 버추얼 클러스터를 지원한다. 파일 시스템당 1페타바이트(PB)의 물리적 용량 확장이 가능하며, 최대 500개의 파일 시스템을 지원한다. 기존 대비 노드당 2배에서 최대 4배 이상의 스루풋(Throughput) 성능 향상 등 데이터 관리에 탁월하다. 특히 전용 하드웨어인 FPGA 기반의 하드웨어 가속 파일 시스템을 통해 고성능의 데이터 처리.. 더보기
VSP E 시리즈, 미드레인지 스토리지의 품격을 높이다 급증하는 데이터를 처리하고 안전하게 저장할 수 있는 인프라 환경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다. 기업들은 포화 상태인 데이터센터의 리소스를 적게 사용하면서도, 다수의 장비를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방법을 찾기 위해 고심하고 있다. 디지털 전환의 조력자 기업들은 데이터의 가치를 극대화하기 위해 신뢰할 만한 성능과 가성비를 갖추고 있으며, 비즈니스 성장에도 부합하는 인프라가 필요하다. 성공적인 디지털 전환은 민첩성, 자동화, 복원력을 두루 갖춘 인프라가 좌우하기 때문이다. 이에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기업의 규모, 업무 형태, 다양한 사용자 환경과 요구 수준에 맞춰 최적의 인프라를 구축할 수 있는 미드레인지 신제품 라인업을 선보였다. 바로 NVMe 미드레인지 올플래시 모델인 VSP E590과 E790이다. VS.. 더보기
데이터 비즈니스를 위한 스마트한 선택, ‘루마다 데이터 카탈로그’ 필요한 시점에 적합한 데이터를 완벽히 찾아낸다는 건 쉬운 일이 아니다. 최근 포레스터 컨설팅(Forrester Consulting)이 조사한 바에 따르면, 기업의 약 70%는 데이터 큐레이션에 상당한 시간을 할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에서는 지난 8월, 데이터 3법 개정과 함께 마이데이터 시장이 본격적으로 열렸다. 데이터 중심의 비즈니스 영역이 확장되면서 데이터 활용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지만, 데이터를 어떻게 관리하고 인사이트를 도출할지 고민하는 기업은 여전히 많다. 데이터 활용이 핵심 개정된 데이터 3법에 따르면, 개인정보보호법 중 개인정보 관련 개념을 개인정보, 가명정보, 익명정보로 구분한 후 가명정보를 통계 작성 연구, 공익적 기록보존 목적으로 처리할 수 있도록 허용한다고 되어 있다... 더보기